골프룰

조회 수 4002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퍼트한 볼이 컵(홀)을 스치고 돌아나와 홀컵 바로 옆에 있던 동반경기자의 볼을 맞혔다.


- 2 벌타

- 볼이 정지한 곳에서 플레이를 계속한다.

* 설명 : 쌍방의 볼이 그린에 있는 경우, 정지하고 있는 다른 인플레이 볼에 맞으면 친 본인에게 벌타가 부가된다. 볼이 정지한 곳에서 플레이를 계속하고 동반경기자의 볼을 원위치에 갖다 놓는다.
* 관리자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9-01-20 10:4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60 퍼팅라인을 스파크로 상처를 냈다. 윤석구 4118
59 마크한 동전이 퍼터에 붙어 이동했다. 윤석구 3900
58 볼 마커를 볼 위에 떨어뜨려 볼을 움직였다. 윤석구 3660
57 퍼팅라인의 모래를 모자로 쓸어냈다. 윤석구 4248
56 그린에서 마크하지 않고 볼을 집어 올렸다. 윤석구 4068
55 캐디가 「깃대로 목표를 가리키는 곳」을 향해 그대로 퍼트했다. 윤석구 3904
» 홀컵을 스치고 동반경기자의 볼을 맞혔다. 윤석구 4002
53 오래된 홀의 상처를 고치면서 스파이크 상처을 밟았다. 윤석구 3546
52 볼이 맞을 것 같아서 깃대를 캐디가 뺏다. 윤석구 3931
51 볼이 동반경기자의 발에 맞고 발에 맞고 홀인되었다. 윤석구 3689
50 그린면에 놓여진 깃대에 볼이 맞고 홀인됐다. 윤석구 3896
49 홀 가장자리에 멈춘 볼이 깃발을 뽑자 나왔다. 윤석구 4107
48 OK라고 동반경기자가 말했기 때문에 볼을 주어 들었다. 윤석구 3912
47 홀아웃한 후 홀 가장자리의 손상을 고쳤다. 윤석구 3707
46 퍼트선상에 있는 긴 잔디를 퍼터로 눌러서 고쳤다. 윤석구 4069
45 들어올린 볼을 캐디에게 던졌더니 벙커에 들어갔다. 윤석구 3786
44 볼마커를 움직였지만, 원래 위치로 돌려놓지 않고 플레이를 계속했다. 윤석구 3622
43 볼을 마커 바로 뒤에 놓고 잔디를 문지르듯이 원상태로 돌려놓았다. 윤석구 3609
42 홀과 볼을 연결한 후방의 연장선상을 밟고 퍼팅했다. 윤석구 4035
41 리플레이스할 때 다른 볼을 놓았다. 윤석구 383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