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조회 수 21353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정말 매운 청양고추같은 추위가 왔네요{(>_<)}
사람들 코가 빠알갛게 얼었고, 얼굴은 추위가 주는 고통에 일그러져 있어요
휴.... 동장군이란 놈 심술이 보통이 아니네요 춘삼월에 이리도 춥다니
  

게다가 바람은 또 어떻구
목포에선 버스가 달리는도중에 바람에 미끄러져 사고가나구
중국에선 바람에 기차까지 쓰러졌다죠?
하튼 자연은 정말 무서운 존재인가 봅니다
우리 인간이 아무리 잘난 체 해도
그를 이길 순 없다는 걸 가끔씩 보여주네요

오늘이 경칩인데
드센 바람과 추위만이 있으니
봄이잠시왔다가 사라져버린거 같네요
그래도 봄은 다시 우리 곁에 오겠죠?......따뜻한봄을기다리며.............
                                                                    ////\\
                                                                  q ∧  ∧ P
                                                               방(└──┘)긋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